상단여백
HOME 뉴스 예술·문화
거제문화예술회관, 한낮과 밤의 거제 사진전한낮의 거제와 밤의 거제, 그 상반된 아름다움 ‘거제, 익숙하고도 낯선’ 사진전···오는 2월7일까지 열려
거제시대 | 승인 2019.01.07 14:33

낮에 오가는 거제의 거리와 익숙한 풍경들과 어둠이 짙게 깔린 거제의 야경은 어떻게 다를까. 거제의 낮과 밤, 두 가지 다른 아름다움을 발견할 수 있는 사진 전시가 열린다.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이사장·변광용)은 7일부터 오는 2월 7일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소장 사진작품전 ‘거제, 익숙하고도 낯선’을 개최한다.

우리에게 익숙하고 일상적인 거제의 모습을 담은 사진 작품들과 거제의 야경과 밤하늘을 담은 아름다운 사진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이번 전시에서는 지난 2014년 시민을 대상으로 개최한 사진전 “거제의 땀 거제의 기적” 수상작 14점과 사진작가 류정남의 거제 밤풍경 사진작품 19점을 함께 전시한다.

거제문화예술회관 소장 사진전 ‘거제, 익숙하고도 낯선’은 2019년 1월 7일부터 2019년 2월 7일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개최되며, 매일 오전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매주 수요일 오후 3시에는 성인동반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느낌이 있는 전시감상’이 열리며 자세한 사항은 거제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geojeart.or.kr) 또는 전화 (055-680-1014)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거제시대  kgm6595@hanmail.net

<저작권자 © news 거제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32  |  등록·발행년월일 : 2016.02.23  |  제호 : 거제시대  |  발행인·편집인 : 김장명
전화번호 : 055-634-3000  |  팩스 : 055-634-3088  |  발행소 : 경상남도 거제시 아주1로8 star tower Ⅱ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재
E-mail : kgm6595@hanmail.net
Copyright © 2019 news 거제시대.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